본문 바로가기

NOWAR.NET


전쟁을 반대합니다


토정비결

  • 토정비결의 저자 이지함(李之菡)(1517(인종 1)~78(선조 11))은 본관은 한산(韓山), 자 형백(馨伯)·형중(馨仲), 호 수산(水山)·토정(土亭), 시호 문강(文康), 《토정유고》(土亭遺稿)의 저자이다.
  • 생애의 대부분을 마포 강변의 흙담 움막집에서 청빈하게 지내 토정이라는 호가 붙었다. 목은(牧隱) 이색(李穡)의 후손으로, 현령 이치(李穉)의 아들이며, 북인의 영수 이산해(李山海)의 숙부이다.
  • 어려서 아버지를 여의고 맏형인 이지번(李之蕃)에게서 글을 배우다 서경덕(徐敬德)의 문하에 들어갔다. 경사자전(經史子傳)에 통달하였고, 서경덕의 영향을 받아 역학·의학·수학·천문·지리에도 해박하였다.
  • 1573년 유일(遺逸)로 천거되어 6품직을 제수받아 포천 현감이 되었으나 다음 해 사직하였다. 1578년 아산현감이 되어서는 걸인청(乞人廳)을 만들어 관내 걸인의 수용과 노약자의 구호에 힘쓰는 등 민생문제의 해결에 큰 관심을 가졌다.

  • 《토정비결》은 의약·점·천문·지리·음양·술서 등에 모두 능했으면서도, 흙담집에서 생활하는 등 가난한 생활을 즐기고 기이한 행동을 하는 등 많은 일화를 남겨 기인이라고 일컬어졌던 토정(土亭) 이지함이 조선 명종 때 만든 비결(秘訣)의 하나로 중국에서 유행하던 여러 가지 술서(術書)를 인용해 엮었다.
  • 나이·출생 월·일·시를 숫자로 따지고 주역의 음양설에 근거해 1년의 신수를 보며 사람들의 길흉화복을 예언하고 있다. 이러한 종류의 비결은 신라말 도선으로부터 시작된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토정비결》이 민간에 널리 보급된 것은 대체로 조선 말기인 것으로 보인다. 지금도 정초에 거리에서 《토정비결》로 1년의 신수를 점치는 것을 흔히 볼 수 있다. - 위키백과-

조견표 작성

원하는 해

생년월일

양음력 선택

양력 음력 음력 윤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