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OWAR.NET


전쟁을 반대합니다


II. 공산당선언

  • Chapter II. Proletarians and Communists

    2. 프롤레타리아와 공산주의자

    In what relation do the Communists stand to the proletarians as a whole?

    공산주의자들은 프롤레타리아 전체와 어떠한 관계를 맺고 있는가?

    The Communists do not form a separate party opposed to the other working-class parties.

    공산주의자들은 노동계급의 당들과 대립하는 별도의 당을 결성하지 않는다.

    They have no interests separate and apart from those of the proletariat as a whole.

    그들은 프롤레타리아트 전체의 이해관계와 동떨어진 이해관계를 갖고 있지 않다.

    They do not set up any sectarian principles of their own, by which to shape and mould the proletarian movement.

    그들은 어떤 분파적인 원칙을 세워서 프롤레타리아 운동을 이 원칙에 뜯어 맞추려고 하지 않는다.

    The Communists are distinguished from the other working-class parties by this >The Communists, therefore, are >The immediate aim of the Communists is the same as that of all other proletarian parties, formation of the proletariat into a class, overthrow of the bourgeois supremacy, conquest of political power by the proletariat.

    공산주의자들의 당면 목적은 다른 모든 프롤레타리아 당들의 당면 목적과 같다. 즉 프롤레타리아트를 계급으로 형성시키고 부르주아지의 지배를 뒤엎으며, 프롤레타리아트의 손으로 정치권력을 장악하는 것이다.

    The theoretical conclusions of the Communists are in no way based >They merely express, in general terms, actual relations springing from an existing class struggle, from a historical movement going >All property relations in the past have continually been subject to historical change consequent upon the change in historical conditions.

    모든 소유 관계는 끊임없는 역사적 변동, 끊임없는 역사적 변화를 겪어 왔다.

    The French Revolution, for example, abolished feudal property in favour of bourgeois property.

    예컨대 프랑스 혁명은 봉건적 소유를 폐지하고 그것을 부르주아적 소유로 바꾸어 놓았다.

    The distinguishing feature of Communism is not the abolition of property generally, but the abolition of bourgeois property. But modern bourgeois private property is the final and most complete expression of the system of producing and appropriating products, that is based >In this sense, the theory of the Communists may be summed up in the single sentence, Abolition of private property.

    이런 의미에서 공산주의자들은 자신들의 이론을 사적 소유의 철폐라는 한마디 말로 요약할 수 있다.

    We Communists have been reproached with the desire of abolishing the right of personally acquiring property as the Suit of a man’s own labour, which property is alleged to be the groundwork of all personal freedom, activity and independence.

    우리 공산주의자들은, 자기 자신의 노동으로 취득한 재산, 즉 온갖 개인적인 자유와 활동과 자립의 기초를 이루는 재산을 없애려 한다는 비난을 받아 왔다.

    Hard-won, self-acquired self-earned property! Do you mean the property of petty artisan and of the small peasant, a form of property that preceded the bourgeois form? There is no need to abolish that; the development of industry has to a great extent already destroyed it, and is still destroying it daily.

    자신의 노동으로 정당하게 번 재산이라고! 당신들은 부르주아적 소유에 앞선 소부르주아적, 소농민적 소유를 두고 말하는가? 그러한 소유를 폐지할 필요는 전혀 없다. 산업의 발전이 이미 그것을 폐지해 왔으며 또 나날이 폐지하고 있으니까.

    Or do you mean the modern bourgeois private property?

    그렇지 않다면 당신들은 현대의 부르주아적인 사적 소유를 두고 말하는 것인가?

    But does wage-labour create any property for the labourer? Not a bit. It creates capital, i.e., that kind of property which exploits wage-labour, and which cannot increase except upon condition of begetting a new supply of wage-labour for fresh exploitation. Property, in its present form, is based >To be a capitalist, is to have not >Capital is therefore not >When, therefore, capital is converted into common property, into the property of all members of society, personal property is not thereby transformed into social property. It is >Let us now take wage-labour.

    임금노동으로 넘어가자.

    The average price of wage-labour is the minimum wage, i.e., that quantum of the means of subsistence which is absolutely requisite to keep the labourer in bare existence as a labourer. What, therefore, the wage-labourer appropriates by means of his labour, merely suffices to prolong and reproduce a bare existence. We by no means intend to abolish this personal appropriation of the products of labour, an appropriation that is made for the maintenance and reproduction of human life, and that leaves no surplus wherewith to command the labour of others. All that we want to do away with is the miserable character of this appropriation, under which the labourer lives merely to increase capital, and is allowed to live >In bourgeois society, living labour is but a means to increase accumulated labour. In Communist society, accumulated labour is but a means to widen, to enrich, to promote the existence of the labourer.

    부르주아 사회에서는 살아있는 노동이 축적된 노동을 늘리는 수단일 뿐이고, 공산주의 사회에서는 축적된 노동이 노동자의 생활을 폭넓게 하고 풍요롭게 하며 장려하는 수단일 뿐이다.

    In bourgeois society, therefore, the past dominates the present; in Communist society, the present dominates the past. In bourgeois society coital is independent and has individuality, while the Irving person is dependent and has no individuality.

    이처럼 부르주아 사회에서는 과거가 현재를 지배하나, 공산주의 사회에서는 현재가 과거를 지배한다. 부르주아 사회에서는 자본이 독자성과 개성을 갖고 있는 반면에, 활동하는 개인은 독자성과 개성을 잃고 있다.

    And the abolition of this state of things is called by the bourgeois, abolition of individuality and freedom! And rightly so. The abolition of bourgeois individuality, bourgeois independence, and bourgeois freedom is undoubtedly aimed at.

    부르주아지는 이러한 관계를 폐지하는 것을 개성과 자유를 없애는 것이라고 한다! 사실 그렇다. 사실상 문제는 부르주아적 개성, 부르주아적 독자성, 부르주아적 자유를 없애는 것이다.

    By freedom is meant, under the present bourgeois conditions of production, free trade, free selling and buying.

    오늘날의 부르주아적 생산관계 안에서 자유란 상업의 자유, 사고파는 자유를 뜻한다.

    But if selling and buying disappears, free selling and buying disappears also. This talk about free selling and buying, and all the other "brave words” of our bourgeois about freedom in general, have a meaning, if any, >You are horrified at our intending to do away with private property. But in your existing society, private property is already done away with for nine-tenths of the population; its existence for the few is solely due to its non-existence in the hands of those nine-tenths. You reproach us, therefore, with intending to do away with a form of property, the necessary condition for whose existence is the non-existence of any property for the immense majority of society.

    당신들은 우리가 사적소유를 폐지하려 한다고 해서 놀라고 있다. 그러나 오늘날 당신들의 사회에서 사회 성원의 90% 에게는 이미 사적소유가 폐지되어 있다. 소수에게 사적 소유가 존재하는 것은 오직 이들 90% 에게는 사적소유가 존재하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당신들은, 우리가 사회 성원 대다수의 무소유를 필수조건으로 하는 소유를 폐지하려 한다고 우리를 비난하는 셈이다.

    In >From the moment when labour can no longer be converted into coital, money, or rent, into a social power capable of being monopolised, i.e., from the moment when individual property can no longer be transformed into bourgeois property, into capital, from that moment, you say, individuality vanishes.

    당신들은 노동이 더 이상 자본으로, 화폐로, 지대로, 간단히 말하면 독점할 수 있는 사회적 힘으로 바뀔 수 없게 되는 그 순간부터, 다시 말해서 개인적 소유가 더 이상 부르주아적 소유로 바뀔 수 없게 되는 그 순간부터 인격이 소멸한다고 말한다.

    You must, therefore, confess that by “individual” you mean no other person than the bourgeois, than the middle-class owner of property. This person must, indeed be swept out of the way, and made impossible.

    따라서 당신들은 부르주아, 즉 부르주아적 소유자 말고는 그 누구의 인격도 인정하지 않는다고 자백하는 셈이다. 그리고 그러한 인격이라면 마땅히 소멸해야 한다.

    Communism deprives no man of the power to appropriate the products of society; all that it does is to deprive him of the power to subjugate the labour of others by means of such appropriations.

    공산주의는 그 누구에게서도 사회적 생산물을 점유할 힘을 빼앗지는 않는다. 공산주의는 다만 이러한 점유로 다른 사람의 노동을 자신에게 예속시키는 힘을 빼앗을 따름이다.

    It has been objected that upon the abolition of private property, all work will cease, and universal laziness will overtake us.

    사적소유를 폐지하면 그와 함께 모든 활동이 멈추고, 전반적으로 게으름이 지배하게 될 것이라는 반박이 있어 왔다.

    According to this, bourgeois society ought long ago to have gone to the dogs through sheer idleness, for those of its members who work, acquire nothing, and those who acquire anything do not work. The whole of this objection is but another expression of the tautology, that there can no longer be any wage-labour when there is no longer any coital.

    그렇다고 한다면 부르주아 사회는 이미 오래 전에 게으름 때문에 멸망하지 않으면 안 되었을 것이다. 왜냐하면 부르주아 사회에서는 일하는 사람들이 아무것도 얻지 못하는 반면에 무언가를 얻는 자들은 일하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한 모든 걱정은 결국 자본이 없어지면 임금노동도 없어진다는 말을 되풀이하는 것이 된다.

    All objections urged against the Communistic mode of producing and appropriating material products, have, in the same way, been urged against the Communistic mode of producing and appropriating intellectual products. Just as, to the bourgeois, the disappearance of class property is the disappearance of production itself, so the disappearance of class culture is to him identical with the disappearance of all culture.

    물질적 생산물에 대한 공산주의적 점유와 생산양식을 반대하는 것은 모두 정신적인 생산물에 대한 공산주의적 점유와 생산양식을 반대하는 데로까지 확대된다. 부르주아에게는 계급적 소유를 없애는 것이 생산 그 자체를 그만두는 것처럼 보이듯이, 계급적 교육의 폐지 또한 교육 일반의 폐지와 같게 여겨진다.

    That culture, the loss of which he laments, is, for the enormous majority, a mere training to act as a machine.

    그들이 놓치기 아까워하는 그 교육이 대다수의 대중에게는 사람을 기계의 부속물로 만드는 일이다.

    But don’t wrangle with us so long as you apply, to our intended abolition of bourgeois property, the standard of your bourgeois notions of freedom, culture, law, &c. Your very ideas are but the outgrowth of the conditions of your bourgeois production and bourgeois property, just as your jurisprudence is but the will of your class made into a law for all, a will whose essential character and direction are determined by the economical conditions of existence of your class.

    그러나 자유니 교육이니 법이니 뭐니 하는 당신들의 부르주아적 관념을 바탕으로 부르주아적 소유를 폐지하는 데 대해 왈가왈부하려거든 더 이상 우리와 논쟁할 생각을 말라. 당신들의 사상 자체가 부르주아적 생산 관계, 부르주아적 소유관계의 산물이니까. 그것은 당신들의 법률이 당신네 계급의 의지, 즉 그 내용은 당신네 계급의 물질적인 생활조건 속에서 주어지면서도 (객관적인) 법칙으로까지 높여진 의지에 지나지 않는 것과 마찬가지다.

    The selfish misconception that induces you to transform into eternal laws of nature and of reason, the social forms springing from your present mode of production and form of property ? historical relations that rise and disappear in the progress of production ? this misconception you share with every ruling class that has preceded you. What you see clearly in the case of ancient property, what you admit in the case of feudal property, you are of course forbidden to admit in the case of your own bourgeois form of property.

    당신들은 편견에 사로잡혀 당신들의 생산관계와 소유관계가 생산 발전과정에서 나타나는 일시적이며 역사적인 것이 아니라 자연과 이성의 영원한 법칙인 것처럼 바꿔 놓고 있는데, 이런 점에서 당신들은 이미 멸망해 버린 과거의 모든 지배 계급들과 마찬가지다. 고대적 소유나 봉건적 소유에 대해서는 당신들 스스로가 명백히 알고 있는 사실을 당신들 자신의 부르주아적 소유가 문제되면 더 이상은 모르겠다고 잡아떼는 것이다.

    Abolition [Aufhebung] of the family! Even the most radical flare up at this infamous proposal of the Communists.

    가족의 폐지라니! 공산주의자들의 이 비열한 의도에 대해서는 가장 극단적인 급진주의자들까지도 격분하고 있다.

    On what foundation is the present family, the bourgeois family, based? >The bourgeois family will vanish as a matter of course when its complement vanishes, and both will vanish with the vanishing of capital.

    부르주아적 가족은 이러한 보완물이 소멸하면서 자연히 소멸할 것이며, 또 그 두 가지는 자본이 소멸하면서 둘 다 사라질 것이다.

    Do you charge us with wanting to stop the exploitation of children by their parents? To this crime we plead guilty.

    당신들은 우리가 아동들에 대한 부모의 착취를 멈추게 하려 한다고 우리를 비난하는가? 그것도 죄라면 우리는 그 비난을 인정한다.

    But, you say, we destroy the most hallowed of relations, when we replace home education by social.

    그러나 당신들은 우리가 가정교육을 사회교육으로 바꿔 인간의 가장 고귀한 관계를 파괴 한다고 주장한다.

    And your education! Is not that also social, and determined by the social conditions under which you educate, by the intervention direct or indirect, of society, by means of schools, &c.? The Communists have not invented the intervention of society in education, they do but seek to alter the character of that intervention, and to rescue education from the influence of the ruling class.

    그러면 당신들의 교육은 사회에 의해 규정되지 않는다는 말인가? 과연 당신들의 교육은 그것을 둘러싼 사회적 관계들에 의해 규정되지 않으며, 학교와 사회의 직접·간접적인 간섭 등에 의해 규정되지 않는다는 말인가? 공산주의자들은 교육에 대한 사회의 개입을 고안해 내지 않는다. 다만 그 개입의 성격을 바꿔 교육을 지배 계급의 영향에서 벗어나게 할 따름이다.

    The bourgeois clap-trap about the family and education, about the hallowed co-relation of parents and child becomes all the more disgusting, the more, by the action of Modern Industry, all the family ties among the proletarians are torn asunder, and their children transformed into simple articles of commerce and instruments of labour.

    가정, 교육, 그리고 부모와 자녀 사이의 화목한 관계라는 부르주아들의 입에 발린 이야기는 프롤레타리아트의 모든 가족적 유대가 현대 산업에 의해 갈갈이 찢길수록, 그리하여 아동들이 단순한 판매품이나 노동도구로 전락할수록 더욱더 혐오감을 불러일으키게 된다.

    But you Communists would introduce community of women, screams the bourgeoisie in chorus.

    그런데 당신들 공산주의자들은 부인 공유제를 도입하려 하지는 않는가 하고 부르주아지 전체가 입을 모아 외친다.

    The bourgeois sees his wife a mere instrument of production. He hears that the instruments of production are to be exploited in common, and naturally, can come to no other conclusion that the lot of being common to all will likewise fall to the women.

    부르주아들은 자신들의 아내를 단순한 생산도구로밖에 보지 않는다. 그래서 부르주아들은, 생산도구를 함께 사용하려 한다는 말을 듣고서는 여성들도 똑같은 처지에 빠질 것이라고 생각하게 되는 것이다.

    He has not even a suspicion that the real point aimed at is to do away with the status of women as mere instruments of production

    그들은 한갓 생산도구에 지나지 않는 여성의 처지를 타파하는 것 바로 그것이 문제라는 사실에 대해서는 전혀 생각조차 못하고 있다.

    For the rest, nothing is more ridiculous than the virtuous indignation of our bourgeois at the community of women which, they pretend is to be openly and officially established by the Communists. The Communists have no need to introduce community of women; it has existed almost from time immemorial.

    더구나 우리 부르주아지가 공산주의자들의 이른바 공식적인 부인 공유제에 대해서 그토록 도덕적 의분(義憤)을 느낀다는 것만큼 웃기는 일은 없다. 공산주의자들은 부인 공유제를 실시할 필요가 없다. 부인 공유제는 거의 언제나 존재해 왔으니까.

    Our bourgeois, not content with having wives and daughters of their proletarians at their disposal, not to speak of common prostitutes, take the greatest pleasure in seducing each other’s wives.

    우리 부르주아들은 공식적인 매춘은 말할 것도 없거니와, 노동자들의 아내와 딸을 농락하는 것으로도 만족하지 않고 자신들의 아내를 서로 유혹하는 것을 주된 쾌락으로 삼고 있으니 말이다.

    Bourgeois marriage is, in reality, a system of wives in common and thus, at the most, what the Communists might possibly be reproached with is that they desire to introduce, in substitution for a hypocritically concealed an openly legalised community of women. For the rest, it is self-evident that the abolition of the present system of production must bring with it the abolition of the community of women springing from that system, i.e., of prostitution both public and private.

    부르주아적 결혼은 사실상 부인 공유제다. 그들은 기껏해야 공산주의자들이 위선적이고 가려진 부인 공유제 대신에 공식적이고 공인된 부인 공유제를 도입하려 한다고 비난할 수 있을 뿐이다. 그러나 그건 그렇다 치고 현재의 생산관계가 소멸하면 그 생산관계에서 비롯된 부인 공유제 즉 공식·비공식적 매춘 또한 소멸할 것임은 너무도 분명한 일이다.

    The Communists are further reproached with desiring to abolish countries and nationality.

    다음으로 공산주의자들은 조국과 국적을 없애 버리려 한다는 비난을 받고 있다.

    The working men have no country. We cannot take from them what they have not got. Since the proletariat must first of all acquire political supremacy, must rise to be the leading class of the nation, must constitute itself the nation, it is so far, itself national, though not in the bourgeois sense of the word.

    노동자들에게는 조국이 없다. 그들이 갖고 있지 않은 것을 그들에게서 빼앗을 수는 없다. 프롤레타리아트는 우선 정치적 지배권을 장악하여 민족적 계급(nationale Klasse)으로 올라서야 하며 스스로 민족으로 형성되어야 하기 때문에, 비록 부르주아지가 생각하는 의미에서는 아닐지라도 스스로 또한 민족적이다.

    National differences and antagonism between peoples are daily more and more vanishing, owing to the development of the bourgeoisie, to freedom of commerce, to the world market, to uniformity in the mode of production and in the conditions of life corresponding thereto.

    민족들 사이의 민족적 격리와 대립은 이미 부르주아지의 발전, 상업의 자유와 세계시장, 산업생산과 그에 따르는 생활 사정의 평준화와 함께 점점 사라져 가고 있다.

    The supremacy of the proletariat will cause them to vanish still faster. United action, of the leading civilised countries at least, is >In proportion as the exploitation of >The charges against Communism made from a religious, a philosophical and generally, from an ideological standpoint, are not deserving of serious examination.

    종교, 철학적 관점에서, 그리고 일반적으로 이데올로기적인 관점에서 제기되는 공산주의에 대한 비판이라면 더 이상 상세하게 해명할 가치 조차 없다.

    Does it require deep intuition to comprehend that man’s ideas, views, and conception, in >What else does the history of ideas prove, than that intellectual production changes its character in proportion as material production is changed? The ruling ideas of each age have ever been the ideas of its ruling class.

    사상의 역사는 정신적 생산이 물질적 생산과 더불어 변혁된다는 것 외에 또 무엇을 증명하고 있다는 말인가? 한 시대의 지배적 사상은 늘 지배계급의 사상이었을 뿐이다.

    When people speak of the ideas that revolutionize society, they do but express that fact that within the old society the elements of a new >When the ancient world was in its last throes, the ancient religions were overcome by Christianity. When Christian ideas succumbed in the 18th century to rationalist ideas, feudal society fought its death battle with the then revolutionary bourgeoisie. The ideas of religious liberty and freedom of conscience merely gave expression to the sway of free competition within the domain of knowledge.

    고대 세계의 멸망이 가까워졌을 때 고대 종교는 기독교에 의해 정복되었다. 18세기의 기독교 사상이 계몽사상으로부터 타격을 받아 분쇄되고 있을 때 봉건사회는 그때만 해도 혁명적이던 부르주아지와 목숨을 건 결전을 치렀다. 신앙의 자유, 종교의 자유라는 사상은 다만 지식의 영역에서 이루어지는 자유경쟁을 표현했을 뿐이다.

    “Undoubtedly,” it will be said “religious, moral, philosophical, and juridical ideas have been modified in the course of historical development. But religion, morality, philosophy, political science, and law, constantly survived this change.”

    다음과 같이 말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물론 종교, 도덕, 철학, 정치, 법률 등등의 이념은 역사발전과정에서 변천해 왔다. 그러나 종교, 도덕, 철학, 정치, 법률 자체는 이러한 변천 속에서도 유지되어 왔다.

    “There are, besides, eternal truths, such as Freedom, Justice, etc., that are common to all states of society. But Communism abolishes eternal truths, it abolishes all religion, and all morality, instead of constituting them >What does this accusation reduce itself to? The history of all past society has consisted in the development of class antagonisms, antagonisms that assumed different forms at different epochs.

    이러한 비난은 결국 무엇으로 귀착되는가? 지금까지 존재한 모든 사회의 역사는 계급 대립 속에서 진행되었으며, 이러한 대립은 각 시대 마다 각기 다른 형태를 취했다.

    But whatever form they may have taken, >The Communist revolution is the most radical rupture with traditional property relations; no wonder that its development involved the most radical rupture with traditional ideas.

    공산주의 혁명은 과거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소유 관계와 가장 철저하게 결별하는 것이다. 따라서 공산주의 혁명이 자신의 발전과정에서, 과거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사상과 가장 철저하게 결별한다는 것은 놀랄 만한 일이 아니다.

    But let us have done with the bourgeois objections to Communism.

    그러나 공산주의에 대한 부르주아지의 비난은 그냥 놓아두기로 한다.

    We have seen above, that the first step in the revolution by the working class is to raise the proletariat to the position of ruling class to win the battle of democracy.

    우리는 이미 앞에서 노동자 혁명의 첫걸음은 프롤레타리아트를 지배계급으로 끌어올리는 것과 민주주의를 쟁취하는 것이라는 점에 대해 살펴보았다.

    The proletariat will use its political supremacy to wrest, by degree, all capital from the bourgeoisie, to centralize all instruments of production in the hands of the State, i.e., of the proletariat organised as the ruling class; and to increase the total productive forces as rapidly as possible.

    프롤레타리아트는 자신의 정치적 지배를 이용하여 부르주아지로부터 모든 자본을 차례차례 빼앗고 모든 생산도구를 국가의 손안에, 즉 지배계급으로 조직된 프롤레타리아트의 손안에 집중시키며 될 수 있는 대로 빨리 생산력을 높이게 될 것이다.

    Of course, in the beginning, this cannot be effected except by means of despotic inroads >These measures will, of course, be different in different countries.

    물론 이 방책들은 나라에 따라 차이가 있을 것이다.

    Nevertheless, in most advanced countries, the following will be pretty generally applicable.

    그러나 가장 선진적인 나라들에서는 다음과 같은 것들을 아주 일반적으로 적용할 수 있을 것이다.

    1. Abolition of property in land and application of all rents of land to public purposes.

    2. A heavy progressive or graduated income tax.

    3. Abolition of all rights of inheritance.

    4. Confiscation of the property of all emigrants and rebels.

    5. Centralisation of credit in the hands of the state, by means of a national bank with State capital and an exclusive monopoly.

    6. Centralisation of the means of communication and transport in the hands of the State.

    7. Extension of factories and instruments of production owned by the State; the bringing into cultivation of waste-lands, and the improvement of the soil generally in accordance with a common plan.

    8. Equal liability of all to work. Establishment of industrial armies, especially for agriculture.

    9. Combination of agriculture with manufacturing industries; gradual abolition of all the distinction between town and country by a more equable distribution of the populace over the country.

    10. Free education for all children in public schools. Abolition of children’s factory labour in its present form. Combination of education with industrial production, &c, &c.

    1. 토지 소유를 몰수하고, 모든 지대를 국가 경비에 충당하는 것.

    2. 고율의 누진세.

    3. 모든 상속권의 폐지.

    4. 모든 망명자들과 반역자들의 재산을 몰수하는 것.

    5. 국가 자본과 배타적인 독점권을 가진 국립은행을 통해 국가의 손안에 신용을 집중시키는 것.

    6. 운송수단을 국가의 손안에 집중시키는 것.

    7. 국영 공장의 수와 생산도구를 늘리고, 공동계획에 따라 토지를 개간하고 개량하는 것.

    8. 모두에게 똑같은 노동의무를 부과하고 산업군대, 특히 농업을 위한 군대를 키워 내는 것.

    9. 농업과 산업의 운영을 결합하고, 도시와 농촌 사이의 사이를 차츰 줄이도록 하는 것.

    10. 모든 아동에 대한 사회적 무상교육, 오늘날과 같은 공장노동을 폐지하고 교육과 물질적 생산을 결합하는 것 등등.

    When, in the course of development, class distinctions have disappeared and all production has been concentrated in the hands of a vast association of the whole nation, the public power will lose its political character. Political power, properly so called is merely the organised power of >In place of the old bourgeois society, with its classes and class antagonisms, we shall have an association, in which the free development of each is the condition for the free development of all.

    계급과 계급 대립으로 얼룩진 낡은 부르주아 사회 대신에 각자의 자유로운 발전이 전체의 자유로운 발전의 조건이 되는 연합체가 나타나게 될 것이다.